오미자농원

 

퇴비

  올해도 작년처럼 유박으로 퇴비를 하게 되었습니다. 광비 500포남 2명

오미자 순 제거 작업

개명리 2120 외 2필지 (2,000평) (여 10명) 통풍을 위하여 풀과 오미자 순을 제거함.          

제초작업

  개명리 2120외 2필지(2,000평) 기술센터에서 승용제초기를 임대하여 오미자 제초작업을 함. (1일 임대료 30,000원 / 휘발유 10,000원)    

전국방송! 헤이데이 시키면 한다!!!

  한현빈, 황은정 두분께서 빼재오미자 농원을 홍보해주신다고 고생을 엄청 많이 하셨습니다.

오미자 수확 및 세척

깨끗한 오미자를 원하시는 고객님을 위해 선별하여 깨끗한 물로 세척해서 출하하고 있습니다.       

오미자 유박

올해는 유박으로 퇴비를 한다.(약 8000평)신안로그 광비 혼합 유박 비료 500포(질소4,인산2,가리1)kg케미칼 흙살골드 500포(질소4.3,인산 1.7,가리1) 

오미자 넝쿨 갱신

오미자 수확 2회하고 넝쿨을 걷어냄. 산 23-3 외 4필지 (남 2명, 여 20명)

가을의 전령 오미자

 오미자 수확이 끝이났어요. 올 해는 오미자 열매가 굵고 튼실해 차로 담으면 맛과 향이 더욱 깊을듯합니다.

오미자가 주렁주렁 ~~

 오미자가 주렁주렁 달렸어요. 탱글탱글한것이 과즙이 많이 나오겠죠? 빼재의 오미자는 과즙이 맛있기로 유명하답니다.

오미자밭 풀메기

 저희 빼재오미자농원은 제초제를 치지않고 농사를 짓다보니 여러 사람의 손이 많이 필요한 곳이랍니다. 오늘도 아주머니들의 손이 바쁜 하루가 되겠어요. 일일이 풀을 메고 계시는 바쁜 현장입니다. ^^*

친환경 오미자밭입니다~~

 5월의 하늘아래 내려다본 빼재의 오미자밭입니다. 전망이 정말 죽이죠~ ㅋㅋ 오미자 사이에 보리씨를 뿌려서 친환경농법으로 농사를 짓다보니 푸른 보리가 하늘거리며 오미자와 어울려 춤을 추고 있네요. 한편의 예술작품이 따로 없다니깐요. 누가 찍었는지

오미자 묘목들이 잘 자랐어요 ^0^*

 겨울추위에 오미자 묘목들이 얼어죽지 않고 잘 자라주었어요. 역시 빼재의 오미자 묘목들은 튼실해서 잘 버텨주는 것 같아요. 탱탱하고 튼튼하게 잘 자라준 오미자 묘목들을 보니 마음한켠이 뿌뜻해지면서 뭉클하네요. ㅜ.ㅜ

오미자밭 퇴비작업

 올해는 오미자밭에 퇴비주는 시기가 많이 늦어졌네요. 산야초단지를 꾸리느라 일손이 바쁘다보니 이제야 틈을 내어 작업을 하게되었어요. 퇴비를 주려고 퇴비를 군데군데 모아놨어요.^^

오미자밭 퇴비작업

 올해는 오미자밭에 퇴비주는 시기가 많이 늦춰졌네요. 산야초단지를 꾸리는 일로 손이 부족할 지경이다보니 이제야 틈을 내어 작업을 하게 되었어요.

오미자밭의 풀을 뽑고 있어요*^^*

 오미자밭에 퇴비를 하기 위해 퇴비 전 작업으로 풀을 뽑고 있어요. 빼재오미자농원은 제초제를 사용하지 않는 것 아시죠? 친환경재배를 위해 일일이 손으로 풀을 다 뽑아내고 있답니다. *^^*

오미자 씨 심는 날

 4월의 봄하늘 아래 빼재에는 오미자 씨 심기로 분주합니다. 오미자 씨가 자라 첫서리가 내리고 나면 모종을 수확하지요. 빼재의 모종은 튼실하고 윤기가 좔좔~~흘러 많이들 찾으신답니다 ^^

오미자 모종 심었어요^^

 새로 만든 오미자밭에 오미자모종심기작업이 한창입니다. 우리 이쁜이 아주머니들 오미자모종 박사들되셨어요.... ㅎㅎ 오미자 모종 심으실때 꼭 저희 빼재를 방문해주세요 ^^

오미자밭 거름작업

 겨울 한파에 움추려있던 땅에도 이제 새 기운을 북돋워줄때가 되었어요. 거창군 고제면 개명리 2043-6번지 오미자밭에 오미자를 심기위해 거름작업이 진행중이에요.

오미자 모종 심기-여덟

 우리 아주머니들 대단하시네요. 역할을 분담하셔서 한쪽에서는 구멍에 흙을 파내시고 또 한쪽에서는 모종을 심고 흙을 덮고 물을 주고...... 또다시 흙으로 다지고....... 언제 끝나려나 했던 작업이 오후가 되니 거의 마무리를 지어 가네요. 모두 열심히 하신

오미자 모종 심기-일곱

 물을 주기 전 상황입니다. 오미자 모종이 구멍에 곱게 들어가 흙을 덮고있는 모습이라고 보시면 이해가 쉬우실꺼에요.